교컴로고초기화면으로 header_kyocom
교컴메뉴
교컴소개 이용안내 소셜교컴 나눔마당 배움마당 자료마당 교과마당 초등마당 특수마당 글로벌교컴 온라인프로젝트학습 교컴 UCC
회원 로그인
정보기억 정보기억에 체크할 경우 다음접속시 아이디와 패스워드를 입력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그러나, 개인PC가 아닐 경우 타인이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PC를 여러사람이 사용하는 공공장소에서는 체크하지 마세요.
소셜네트워크 서비스를 통해서 로그인하시면 별도의 로그인 절차없이 회원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교컴 키우기 자발적 후원

집단지성의 힘, 공부하는 교컴

:::: 교컴가족 로그인(0)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알파세대
  2. 생활기록부 예시문 1
  3. 시수배당
기간 : 현재기준

교컴 포토갤러리

지역 교컴방

8월의 편지]길, 물, 불, 꽃

황소 | 2009.08.03 22:29 | 조회 1594 | 공감 0 | 비공감 0

1.

본래 땅 위엔 길이 없었습니다.

걸어가는 사람이 많아지면

그것이 곧 길이 되는 것입니다.

희망이란 마치 땅 위의 길과 같습니다.

-노신-

 

교컴이 낸 길도 이와 같지 않습니까?

지난 13년간 걸어서 낸 길

수업전문성 신장을 위해 낸 길.

캡틴이 걸어가고

곧 많은 이들이 함께 걷고있습니다.

교육의 희망을 만들면서.

8월엔 또 하나의 희망 만들기가 시작됩니다.

그 길로 오십시오.

함께 걸어 더욱 다져진 길을 내봅시다.

 

2.

물은 자신을 낮출 때 가장 아름다우며

봄은 그 끝을 두려워 하지 않고 타오를 때 가장 아름답고

꽃은 이별할 것을 알고도 황홀하게 눈맞출 때가 가장 아름답다.

이 처럼

물처럼 낮추고

불처럼 맹렬히 타오르면서

꽃처럼 순간순간에 충실한 사람이 가장 아름답다.

-배찬희"가장 아름다운 순간"에서-

 

어찌 꽃뿐이고 봄뿐이며 불뿐이겠습니까?

삼라만상이 다 그러하고

그 속의 살람 또한 그러한 것이 아닐른지요?

낮추고

타오르고

순간순간 충실한 모습이

우리의 교컴입니다.

낮추고 타오르고 충실한

그 한 가운데 바로 각 지역회원님들이 계십니다.

함께 하실 자리가

8월에 있습니다.

 

그날 그곳에서 기다리겠습니다.

-부대표 드림

 

 

 

 

좋아요! 싫어요!
twitter facebook me2day
409개(5/21페이지) rss
지역 교컴방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29 [대구경북] 감사합니다. [3] 다리미 1482 2009.08.10 23:02
328 [대구경북] 대구출발-운전기사-수미산 수미산 1544 2009.08.07 08:51
327 [경기] 수원, 용인, 성남 카풀합니다. [2] Teddy 1669 2009.08.05 12:54
>> [공지] 8월의 편지]길, 물, 불, 꽃 [1] 황소 1595 2009.08.03 22:29
325 [경남] 부산 경남 뮤지컬 번개^^ [8] 바다 2431 2009.08.03 09:00
324 [서울] 반짝 번개....공지 [6+1] 사람사랑 1659 2009.07.27 14:49
323 답글 [서울] RE:반짝 번개....후기 [6] 然在 1606 2009.07.29 13:11
322 [대구경북] [대구경북] 번개! - 모입시다. [12+13] 수미산 1472 2009.07.19 23:46
321 [대구경북] 올해도 카풀해서 단체이동을 위한 번개준비! [1] 수미산 1387 2009.07.18 23:32
320 [대구경북] 여름수련회 공고 보셨죠? 그럼 같이 가시죠.. [5] 수미산 1624 2009.07.07 12:31
319 [공지] 7월의 편지]바람이 분다 바람개비가 돈다. 첨부파일 [1] 황소 1720 2009.07.02 22:33
318 [강원] 인사드립니다. [2] 쏘쏘 1244 2009.06.03 20:13
317 [강원] 좋은정보 많이 부탁드려용~~ [2] 재미 1430 2009.06.01 21:15
316 [공지] 6월의 편지]영상으로 드리는 편지 첨부파일 [2] 황소 1387 2009.05.31 22:45
315 [공지] 6월의 편지]사진으로 드리는 편지 첨부파일 황소 1411 2009.05.31 22:30
314 [인천] 올해는 번개가 치기를......... [2] 다사랑 1365 2009.05.16 19:50
313 [공지] [5월의 편지]가족을 위해 비워두는 오월을 첨부파일 [3] 황소 1700 2009.05.03 22:34
312 [공지] 4월의 편지]그래도 흐르는 세월 앞에서 공존을 꿈꾸다 첨부파일 [2] 황소 1301 2009.04.15 22:52
311 [대구] 4월을 보내는 대구교컴 선생님께..... [4] 수미산 1140 2009.04.07 16:09
310 [대구] [대구경북] 비보를 전합니다. [10+1] 교컴지기 1377 2009.03.14 08:08